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Navigation

XE 레이아웃 카메론 XE LAYOUT CAMERON XE2.0.15


00:00

Weather

    • Clear
    • 19.0°C
    • 85%
    • 0%
    • Clear
    • 17.0°C
    • 90%
    • 0%
    • Clear
    • 22.0°C
    • 65%
    • 10%
    • Clear
    • 25.0°C
    • 45%
    • 10%
    • Clear
    • 26.0°C
    • 45%
    • 0%
    • Clear
    • 23.0°C
    • 55%
    • 0%
    • Clear
    • 20.0°C
    • 65%
    • 0%
    • Clear
    • 19.0°C
    • 75%
    • 10%
    • Cloudy
    • 24.0°C
    • 65%
    • 30%
    • Mostly Cloudy
    • 20.0°C
    • 80%
    • 10%
profile
(*.168.0.1) Views 45 Votes 0 Comment 0
Extra Form
글쓴이 지역
글쓴이 지역날씨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부인하기 어려운 사실 중 하나는 한국은 원천기술, 기반기술이 취약하고 응용기술만 발달했다는 것이다. 특히 공학 쪽에서는 상당히 많은 부분의 기술이 미국와 일본의 발달된 인프라에 의존하고 있다. 반도체를 예로 들자면, 생산에 관련한 다수의 장치는 일본과 미국의 전문업체에 의존하고 있고, 설계에 관련한 툴들도 모두 미국 기술에 의존하고 있다. 반도체 시장의 규모의 경제 때문에 이런 식으로 분업이 이루어지는 것은 세계적인 트렌드이지만, 한국이 그 중에서 어떤 부분에서 중심 역할을 담당하고 있지 못하다는 것은, 반도체 업계에서 가진 위치에 비해 초라하다.


차원을 좀더 끌어올려서 소프트웨어 혹은 지적재산권에 연관해서 생각해보면, 더욱더 취약하다. 한국에서 만들어진 프로세서나 운영체제, 컴파일러, 데이터베이스 중에서 세계적으로 유의미한 점유율을 가진 것이 없다. 미국 빼곤 다른 나라들도 마찬가지 아니냐고 말할 수 있지만, 심지어 다 같이 쓰는 리눅스에서도 한국 사람들이 기여한 바는 매우 적다. Linux나 gcc, apache에서 한국 사람 이름 보는 것이 그렇게 쉬운 일이 아니며, 그나마 한국 사람이 commit에 깊게 관여되어 있기도 한 hadoop 같은 경우는, 사실 그 분은 미국 회사 소속으로 일을 하고 있는 것이다. 순수히 한국에서 이런 프로젝트에 기여하는 바는 0에 가깝다고 단언할 수 있다.


이렇게 기반 기술에 대해서 연구, 공부가 부족하다 보니, 할 줄 아는 것이라고는 가져와서 쓰는 것이다. 그리고 가져와서 쓰기 위해서는 매뉴얼을 읽고 이해하는 것이 필요한데, 이를 위해서 영어가 필요하다. 실제로 반도체 설계에 사용되는 툴이나 다른 기업이 만든 IP를 가져와서 칩을 제작하는 경우에, 기업에서 실제로 필요한 인력은 영어로 된 문서를 읽고 빨리 어떻게 돌아가는지를 파악하고 그것을 실제 제품에 적용하는 능력을 갖춘 인력이다. 현장에서 목격한 바로는 이걸 제일 잘 하는 애들은 좋은 대학에서 석사를 마치고 들어와서 몇년 경력을 쌓은 애들이다. 이들은 6+3+3+4+2(석사까지)=18년 동안 공교육, 사교육 열심히 받아서 배운 능력으로 남이 만든 기술을 어떻게 이용할 수 있는가를 '익히는데' 젊음을 바치고 있다. 


서글프게도 이 모습은 70, 80년대 공장의 모습과 크게 다르지 않다. 4년제 대졸자가 하던 수준의 일을, 이제는 대학원 나온 석사들이 한다는 것이 달라졌을 뿐이다. 당시 신문 지상을 장식하던, 미국 기업과의 기술제휴 혹은 기술이전을 떠올려보자. 이런 기술을 받아오기 위해서는 기계가 어떻게 돌아가는지 공정을 어떻게 셋업해야 하는지를 배워와야 했고, 좋은 대학 나오고, 영어 문서를 독해할 수 있는 인력들이 파견되어서 혹은 미국에서 온 엔지니어에게 교육을 받아가면서 공장을 셋업했다. (그 때는 몰랐다. 왜 미국기업이 돈 벌 수 있는 기술을 무료로 혹은 염가로 이전해주는지를. 알고 보니 그게 전부 노동 집약적, 24시간 공장을 돌려야 해서 미국에서는 그런 일을 할 인력을 구할 수 없어서, 혹은 환경 파괴나 산업 재해 때문에 할 수 없는 것들을 후진국으로 옮기는 작업이었다.)


이렇게 남의 것을 습득하는 것에 머무르다 보니, 실제로 머리를 써야 하는 것은 단순한 트릭 같은 것이다. 어떤 문제 상황이 주어졌을 때, 이것이 가진 의미가 무엇인가, 왜 이런 문제가 발생했는가, 일반해를 찾자면 어떻게 되는가, 더 좋은 방법은 없는가와 같은 고민은 전혀 하지 않은 채, 3일 내로 이 문제가 발생하는 것을 막으려면 툴에서 무슨 옵션을 써야 하는가와 같은 지극히 '실용적인' 문제로 치환하게 된다. 문제의 본질을 해결하려는 노력을 하지 않기 때문에, 딱히 대단한 기술 개발이 되지를 않는다. 전부 ad hoc 방식으로 해결하고, 논문이나 특허로 발전시키기 힘든, 혹은 그 수준이 높지 않은 것이 되기 십상이다. 


사실 이게 모든 악의 근원이다. 기술력의 부재. 원천기술의 부재. 단순히 뭔가를 뚝딱뚝딱 해서 돌아가는 것을 만들면 되기에 더 깊이 생각하지 않고, 단순 작업을 하고. 그러다 보니 숙달되는데 시간의 차이가 있을지언정, 어느 정도 하고 나면 누구나 다 비슷해진다. 그래서 개발을 10년 하면 전부 매니저 트랙으로 간다. 어떤 사람은 5년만에 모든 걸 깨우치고 매니징 능력을 갖추기도 하고, 어떤 사람은 7년이 걸리기도 하지만, 어쨌거나 정도의 차이는 있을지언정, 10년 쯤 지나면 조금더 빨리 하고 아니고 정도만 차이가 나지, 다 비슷비슷한 실력을 갖추게 된다. 


여기서 기업은 선택을 한다. 이만큼 숙련된 애들을 어떻게 써먹을 것인가. 대부분의 선택은 일부는 남기고 나머지는 자른다는 것이다. 승진할 수 있는 인력의 수를 제한하고, 그 문턱을 못 넘은 사람들은 조직에서 밀려난다. 이건 조직이 발전하기 위해서 그럴 수 있다 치더라도, 문제는 그렇게 해서 살아남은 사람들이다. 이미 이들은 대부분 숙련되었고, 딱히 더 익힐 능력이 없다. 새롭게 만들어지는 기술에 적응하는 문제만 남았지, 본질적으로 문제 해결 능력이라든지 창의력이라든지 통찰력 같은 것은 그다지 필요하지 않다. 그러면 여기서 조직에 어필하는 방법은 둘 중 하나다. 하나는 윗선에 잘 보여서 줄을 잘 타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아랫사람들을 쪼아서 성과를 내는 것이다. 어차피 일 자체가 대단한 창의력과 머리를 필요로 하지 않기 때문에, 대체로 투입 시간과 성과가 비례하고, 그래서 회사에 야근을 많이 하는 사람이 '양적으로' 더 많은 일을 해낸다. 그래서 가족과 생이별을 하고, 회사에 남아서 자기 밑의 사람들을 퇴근 못하게 하고, 자기도 남아서 열심히 야근을 하면 더 많은 성과를 올린다. 그렇게 남의 가족도 생이별을 시키고, 노총각 노처녀를 만드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된다.


비극은 여기서 그치지 않는다. 호경기, 기업이 잘 나갈 때는 문제가 없지만, 경기가 위축되거나 시장 점유율이 떨어질 때가 문제다. 해마다 기업에는 '잉여 관리자'들이 양산된다. 이미 5년 10년이면 매니징을 할 수 있는 능력이 되는데, 15년 20년 된 사람들을 높은 연봉을 줘가면서, 심지어 자녀 학자금까지 줘가면서 데리고 있을 이유가 없는 것이다. 그래서 명예퇴직을 시키고, 조직을 개편한다. 아니, 심지어 기업이 잘 나가고 있더라도, 더 높은 자본이익율 달성을 위해서 인력 감축을 상시로 한다. 이런 식의 특별한 명분 없는 layoff는 '구조조정'이라는 그럴듯한 말로 포장되고, 조직에 건전한 긴장관계를 만들어서 성과를 높인다는 식으로 어용경제연구소에서 열심히 보고서를 쓰고 언론에서 발표한다.


자, 그래서 이 과정에서 버티지 못하고 나온 사람은? 할 일이 없다. 중소기업에 가서 '매니저' 일을 계속 하거나, 치킨집 차리는 것이다. 딱히 대단한 기술이 필요없는 직종에서 이러는 것은 미안하지만, 어쩔 수 없다고 볼 수 있다. 하지만 전문적인 기술, 특히나 기술집약적인 산업에 종사하는 사람도 이렇게 밖에 할 수 없는 것은 그 기술집약이라는 것이 남의 것을 사와서 내가 이용하는 식의 '집약'이었기 때문이다. 그래서 미국 회사에는 종종 나이 많은, 백발이 성성한 프로그래머가 보이기도 하는데, 한국에선 그런 사람이 있을 수 없는 것이다. java를 만들고, java를 더 효율적으로 실행하기 위한 기술을 개발하던 사람은 어디 가든 쓸모가 있지만, java 응용 프로그램 중에서 어느 파트를 하나 맡아서, 이를 테면 클라이언트단에서 통신 프로그래밍을 주로 하던 사람은 그 기술이 도태되고, 새로운 기술이 사용될 때, 새로운 기술을 익힌 젊고 인건비가 싼 인력으로 대체된다. 기술 개발을 하는 사람은 '정년'이 없지만, 기술 이용을 하는 사람은 정년이 빨리 온다.


이 문제를 해결하는 것은 참으로 어렵다. 우리 나라가 그 분야 기술의 이니셔티브를 쥔다면 문제는 해결된다. 말은 쉽지만, 이게 쉬운 일인가. 몇가지 예를 들자면 이렇다. 기업이 단순 노가다가 아닌 근본 기술을 확보하고 그것을 통해서 이윤을 창출한다는 생각을 가져야 한다. 정부는 실제로 이런 이윤 창출이 가능하도록 특허 출원을 원하는 기업에는 지원을 해주고, 오픈소스에 대한 작업을 대학과 기업에서 많이 할 수 있게끔 프로젝트 지원을 해야 한다. 별 의미도 없는 이상한 자격증 몇개 가지는 대신에, 오픈소스 활동 경력을 기업에서 더 인정해준다면 그것도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기반 기술을 개발하는 기업에 대해서 지원해주고, 대학에서 기업으로 발전하는 스타트업 경로를 더 많이 열어줘야 한다. 미국 정부가 컴퓨터 기술 발전에 얼마나 많은 돈을 투자했고, 얼마나 많은 오픈소스가 그것들을 바탕으로 생겨났으며, 또 얼마나 많은 상업화 시도가 일어났는가를 상상해보라. 그냥 거저 얻어지는 결과가 아니다. 엄청난 투자가 필요하다. 이런 것 없이는 제아무리 석사 박사를 해도 결국 45세 치킨집 신세를 면하기 힘들고, 18년 공부해서 18년 돈 벌이도 못하는 결과가 생겨난다. 당장 무슨 핸드폰 5, 6가 나오는게 중요한게 아니고, 이런걸 가이드할 수 있는 정부, 정치세력이어야지, 일자리를 챙길 수 있는, 장기적인 수권능력을 가진 세력이 되는 것이다. 

💖 부운영자님 에게 암호화폐로 후원하기 💖

아이콘을 클릭하면 지갑 주소가 자동으로 복사 됩니다

TAG •
* User ID : leesungmin
* User Name : 이성민
* Email : imadonis@naver.com
* Homepage : https://4880.net
* Birthday : 1972-07-24
* Member Group : 관리그룹, 유료회원, 문제출제
* Signup Date : 2012-07-19
* Following : 랩퍼투혼 whom the member is following.
* Following Count : 1people
* Followed by : 탑돌이, 랩퍼투혼 ... now follwing this member.
* Followed Count : 2people

< 빌립보서 4장 13절>
내가 주 안에서 크게 기뻐함은 너희가 나를 생각하던 것이 이제 다시 싹이 남이니 너희가 또한 이를 위하여 생각은 하였으나 기회가 없었느니라   
내가 궁핍하므로 말하는 것이 아니니라 어떠한 형편에든지 나는 자족하기를 배웠노니    
나는 비천에 처할 줄도 알고 풍부에 처할 줄도 알아 모든 일 곧 배부름과 배고픔과 풍부와 궁핍에도 처할 줄 아는 일체의 비결을 배웠노라
내게 능력 주시는 자 안에서 내가 모든 것을 할 수 있느니라 

* Document Count : 17363
* Comment Count : 91
* Document Count : 36
* Document Count : 126
* Comment Count : 134
* Document Count : 3
* Comment Count : 3
* Document Count : 1
* Comment Count : -1
카카오링크

상상작업

관리자만 쓰기 가능합니다.

  1. No Image 13Oct

    왜 45세 정년이 될 수 밖에 없는가 (기술기업의 관점에서)

    부인하기 어려운 사실 중 하나는 한국은 원천기술, 기반기술이 취약하고 응용기술만 발달했다는 것이다. 특히 공학 쪽에서는 상당히 많은 부분의 기술이 미국와 일본의 발달된 인프라에 의존하고 있다. 반도체를 예로 들자면, 생산에 관련한 다수의 장치는 일...
    Date2018.10.13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45
    Read More
  2. 01Oct

    24호 태풍 짜미 사진

    24호 태풍 짜미
    Date2018.10.01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65 file
    Read More
  3. No Image 27Sep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고, 결과는 정의로와야 한다는 위험한 주장

    한번쭘 생각해볼 일인듯 하여 옮겨봅니다.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고, 결과는 정의로와야 한다는 위험한 주장] 정치인의 미사여구에 내가 왜 이의를 제기하나? 반대를 위한 반대라니 제 생각을 밝힙니다. 반대하는 이유는 이런 주장이 전체주의(국가...
    Date2018.09.27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121
    Read More
  4. 25Sep

    [한글자막]20180924 방탄소년단 UN연설 전문

    Date2018.09.25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66
    Read More
  5. No Image 20Sep

    배달대행의 미래

    부탁해나 부릉에서 일하시는 것 같네요. 위험하다는 전제조건이 있긴하나 다른 일보다는 확실히 많이 버는 건 사실입니다. 택배도 일하는 양이나 질로 따진다면 배달대행보다 적게 버는 것이거든요. 배댈대행은 아직 완전 포화상태가 아니라서 4~5년정도면 팀...
    Date2018.09.20 Category아이디어뱅크 By부운영자 Reply0 Views120
    Read More
  6. 15Sep

    4차 산업혁명과 사람의 마음 김제동

    Date2018.09.15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41
    Read More
  7. 06Sep

    만약 핵폭탄이 떨어진다면 벌어질 일

    Date2018.09.06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58
    Read More
  8. 06Sep

    대한민국의 아름다운 영토 독도

    Date2018.09.06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65
    Read More
  9. No Image 03Sep

    “내 작품은 모두 쓰레기였다”는 한국 만화의 거장

    https://post.naver.com/viewer/postView.nhn?volumeNo=16615936 “내 작품은 모두 쓰레기였다”는 한국 만화의 거장 | jobsN [BY jobsN] 공포의 외인구단 작가 이현세 문학을 사랑한 불량소년, 한국최고 만화가로 이제는 동화작가 ... ost.naver.com
    Date2018.09.03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65
    Read More
  10. 30Aug

    우리말 '시발' 에 대하여 알아보자

    Date2018.08.30 Category유머/엽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59 file
    Read More
  11. 26Aug

    복통에 대하여

    1. 복통은 어디가 어떻게 아픈가에 따라 진단이 어느정도 가능하고, 보통 부위를 배꼽을 기준으로 4등분으로 나누게 됨. 2. 배가 아파서 병원에 가면 다음 5가지를 머리속에 정리해서 의사에게 이야기 해주면 빠르고 정확한 진단을 받을 수 있는 확률이 높아짐...
    Date2018.08.26 Category건강관리 By부운영자 Reply0 Views110 file
    Read More
  12. 24Aug

    문재인 정권 화재사건 정리

    문재인 정권 이후 대형 화재·사고 잇따라 12월 21일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 참사(사망자 29, 부상자 37)에 이어 26일 밀양시 세종병원 응급실 화재로 38명의 사망자와 151명에 달하는 부상자가 속출하는 가운데, 정치권에서는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잇따른 대....
    Date2018.08.24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49 file
    Read More
  13. No Image 24Aug

    ‘하숙생’ 부른 원로가수 최희준씨 별세

    ‘하숙생’ 부른 원로가수 최희준씨 별세 ´인생은 나그네 길, 어디서 왔다가 어디로 가는가 인생은 벌거숭이 빈손으로 왔다가 빈손으로 가는가´ 추억의 명가요 ´하숙생´을 부른 원로 가수 최희준(본명 최성준)씨가 오늘(24일)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82세. 네...
    Date2018.08.24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52
    Read More
  14. No Image 08Aug

    민초의 난

    쫓고 쫓기는게 우리 인생 to chase and be chased are our life 개 만도 못한 것이 노비의 생 A life that is worse than dog is the slave's life 사는 것이 전쟁, 민초의 희생 living is a war, the sacrifice of the weed (or peasants) 내 삶은 날개가 부...
    Date2018.08.08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101
    Read More
  15. No Image 29Jul

    고양이는 아무에게나 안는 것을 허락하지 않는다

    고양이는 아무에게나 안는 것을 허락하지 않는다 [오마이뉴스 글:박은지, 편집:최은경] 요즘은 날씨가 무서울 정도로 덥다. 집안에 에어컨을 거의 항상 틀어놓는데도 고양이들은 더운지 타일로 된 쿨매트나 현관 타일 바닥을 찾아 눕는다. 고양이는 강아지보다...
    Date2018.07.29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70
    Read More
  16. No Image 29Jul

    나라가 망하는 47가지 사례

    ▣ 나라가 망하는 47가지 사례 이 글은 한비자가 저술한 『한비자』 「망징(亡徵)」편에 실려 있는 것으로, 임금을 중심으로 왕족과 측근, 중신(重臣) 등 상류계급의 부패와 타락 그리고 그들의 주변에서 기생하는 무리들의 모습을 통해 전국시대 말기의 사회 ...
    Date2018.07.29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70
    Read More
  17. 28Jul

    광야 이육사

    광야 / 이육사 까마득한 날에 하늘이 처음 열리고 어데 닭 우는 소리 들렸으랴 모든 산맥들이 바다를 연모해 휘달릴 때도 차마 이곳을 범하던 못하였으리라 끊임없는 광음을 부지런한 계절이 피어선 지고 큰 강물이 비로소 길을 열었다 지금 눈 나리고 매화 향...
    Date2018.07.28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292 file
    Read More
  18. 13Jun

    북미정상회담 앞두고 이제서야 밝혀진 일화 싱가포르 김정은 만나기 전 도널드 트럼프 ...

    Date2018.06.13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66
    Read More
  19. 13Jun

    보고나서 빤스 갈아입음...

    간떨림 ㄷㄷㄷㄷ
    Date2018.06.13 Category유머/엽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63
    Read More
  20. No Image 02Jun

    자격증을 따자...

    2020년 까지 취득 자격증명칭 회수 원서접수 시험일 비고 리눅스 마스터 1급 1802회 7.30 ~ 8.10 09.08 정보보안기사 12회 8.6~8.10 09.08 정보처리기사 3회 7.20 ~ 07.26 08.31 공인중개사 29회 8.13 ~ 8.22 10.27
    Date2018.06.02 Category일상이야기 By부운영자 Reply0 Views43
    Read More
List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67 Next
/ 67